롯데칠성뉴스

Home > 홍보센터 > 롯데칠성뉴스

590 1000대 1의 경쟁률을 뚫고 ‘모두의 음료’가 될 아이디어는? ‘제 1회 모두의 음료 신제품 아이디어 공모전‘ 본선 투표 실시 관리자 2018.11.02 1321

1000대 1의 경쟁률을 뚫고 ‘모두의 음료’가 될 아이디어는? '제 1회 모두의 음료 신제품 아이디어 공모전' 본선 투표 실시

롯데칠성음료(대표이사 이영구)가 내년 상반기 음료 신제품 출시를 위한 전 국민 대상의 ‘모두의 음료 신제품 아이디어 공모전’ 본선 투표를 실시한다.
모두의 음료 공모전은 정식 기획서 제출 없이 본인이 만들어보고 싶었거나 마셔보고 싶었던 음료의 맛과 향, 주요 음용층 및 상황 등을 간단하게 작성해 응모하고, 소비자 투표를 통해 최종 제품이 선정되는 개방형 공모전이다.
지난 9월 10일부터 10월 5일까지 아이디어 제안 및 예선 투표가 진행되었으며 총 1,007건의 아이디어가 제안되었다. 롯데칠성음료는 소비자 추천수가 많은 상위 30개 아이디어 중 참신성, 사업성, 실현가능성을 검토해 본선에 진출할 10개의 아이디어를 선정했다.
본선 진출 아이디어는 △ 라즈베리에 민트를 더한 탄산음료 ‘베리민톡’ △ 비타민나무열매를 원료로 한 ‘차차르간 주스’ △ 블랙커피에 버터와 MCT오일을 섞은 ‘방탄커피’ △ 향신료로 쓰이는 바질을 원료로 한 에이드음료 ‘바질에 빠질래’ △ 체리맛에 씹는 식감을 더한 탄산음료 ‘체리통통’ △ 가볍게 즐길 수 있는 무알코올 칵테일 ‘샹그리아’ △ 숙취해소에 도움주는 주스 ‘꿀에 빠진 토마토’ △ 수박화채의 맛을 살린 ‘화채 스파클링 & 밀크’ △ 진한 콩국에 코코넛젤리를 더한 식사대용음료 ‘콩코넛’ △ 팥라떼에 고소한 버터를 섞은 ‘앙버터 라떼’ 등이다.
본선 진출은 못했지만 소비자에게 호응이 좋았던 아이디어로 추억의 롯데껌(쥬시후레시, 후레시민트, 스피아민트) 음료, 동치미 스파클링, 치킨무맛 음료, 냉면육수맛 음료, 벌칙용 고추냉이 음료, 누룽지 음료, 콜라와 사이다 반반음료 등이 제안되었다.
롯데칠성음료는 10월 22일부터 11월 2일까지 2주간 롯데칠성몰 이벤트 페이지(mall.lottechilsung.co.kr/idea/idea.html)를 통해 본선 투표를 진행하고 11월 9일 시상식을 진행할 계획이다.
본선 1등 200만원, 2등 100만원, 3등 50만원, 4~10등 20만원의 상금이 제공되며, 투표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거나 많은 댓글을 등록한 소비자에게도 롯데칠성음료의 온라인 직영몰인 ‘롯데칠성몰’에서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는 온라인상품권을 증정한다.
롯데칠성음료는 1등을 차지한 아이디어에 대해 롯데중앙연구소와 시제품 개발을 진행하고 사업성 등을 최종적으로 판단해 내년에 신제품 출시를 검토할 계획이다.
롯데칠성음료 관계자는 “소비자가 직접 제안하고 투표로 선정되는 첫번째 ‘모두의 음료’ 탄생에 음료를 사랑하는 많은 소비자들의 적극적인 투표 참여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블로그

목록